• 행사영상

    선배들인터뷰

    EBS 특집 다큐 [새로운 미래교육, 사이버 대학]

    1. 방송일시 : 2017.7.7.(금) 23:50 [본방] / 2017.7.9.(일) 21:30 [재방]2. 방송채널 : EBS 2TV3. 내 용 :'교육 大혁명'의 시대, 중심에 선 온라인 교육지난 2016년,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결은 우리 사회에 큰 충격을 가져왔다. 결과는 4대 1로 알파고의 승리! 승리의 요인은 정보처리 양과 속도의 차이였다. 프로 바둑기사와 알파고가 경우의 수를 읽어내는 시간은 각각 초당 100개와 10만 개. 기계의 압도적인 우위다. 또 인간 번역가와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번역기의 대결에서도 결과는 크게 다르지 않았다. 결국, 이 같은 대결은 우리 교육에 혁명적 변화가 필요함을 시사했다. 단순 암기력과 주입식이 만연한 기존의 학벌 중심, 학력 중심의 교육 시스템으로는 더 이상 미래를 기대할 수 없으리라는 엄중한 시대의 경고였다. 그렇다면, 어떻게 이처럼 빠른 시대 변화에 발 맞춰 변화해 갈 수 있을까? 그 대안으로 주목받는 것이 바로 ‘사이버 대학’이다.온라인 교육, 새로운 교육의 메가 트렌드가 되다속도로는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다고 자부하는 대한민국이지만, 4차 산업혁명에 대한 대응은 세계 각국에 선발주자들이 존재한다.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미네르바 대학은, 세계 교육계에서 혁신대학으로 주목받고 있다. 캠퍼스가 따로 존재하지 않고, 온라인 강의만으로 수업을 진행하는데도 세계 50개국에서 1만6천여 명의 지원자가 몰려들 정도로 높은 입학경쟁률을 자랑한다. 심지어 명문 하버드와 견줄 정도의 경쟁률이다. 과연, 미네르바 스쿨이 자랑하는 온라인 교육방식의 본질은 무엇일까? 미네르바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온라인 수업 MOOC도 화제가 되고 있다. MOOC는 온라인 공개 수업을 뜻하는 개념으로, 미국에서 시작해 국내로까지 정착된 사례다. 하버드대학교 총장 스테파니 미첼은, 이러한 무크를 두고 '지진'이라고 표현하기도 했다. 온라인 교육이 세계 교육에 미칠 지각변동을 예측한 표현이었다. 이렇듯 세계 각국에는 이미 다양한 온라인 교육, 사이버대학에 대한 모델들이 존재한다. 그렇다면, 국내의 사이버 대학들은 이러한 변화를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을까.사이버대학을 선택한 대한민국의 인재들지난 2001년 국내 최초의 사이버대학이 개교한 이래 16년이 흘렀다. 초창기 사이버대학은 교육 혜택을 받지 못한 중장년층, 노년층이 학업에 대한 한을 풀기 위해 모여드는 곳이었다. 하지만, 16년이 흐른 지금, 사이버대학에는 보다 다양한 욕구와 목적을 가진 학생들이 모여들고 있다. 국내 최고 명문대에서 법학을 공부하고 노무사가 된 이자랑 씨부터, 25살 나이에 제과 제빵 분야에서 최고의 경지에 올라 대학교수가 된 김상현씨. 그들은 모두 사이버대학을 통해 또 다른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또 프로 농구선수 생활을 마친 뒤, 사이버 대학에 진학해 일본어 통역가로서의 꿈을 키워가고 있는 이지현 씨나, 또래 친구들 모두가 대학입시를 목표로 할 때 진정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찾아 사이버 대학에 진학한 16살 세빈 양 모두 사이버 대학의 당당한 학생들이다. 사이버 대학을 통해 미래를 준비해 나가는 인재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소개한다.입학홍보처

    more
  • 행사영상

    선배들인터뷰

    만화애니메이션학과 이정근 선배님 인터뷰 동영상

    안녕하세요, 세종사이버대학교 만화애니메이션과 학우님들.어느덧 시간이 흘러 저는 벌써 졸업을 앞두고 있습니다. 지난 시간들이 마치 파노라마 사진처럼 지나가며 입학할 때의 생각이 나네요. 그 때 저는 그저 남들보다 조금 컴퓨터를 많이 아는, 그냥 그림을 그리는 정도인 게임회사의 아르바이트 생으로 입학하였습니다. 저는 편찮으신 부모님을 모시기에 여건이 많이 좋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남들 다 가는 대학 합격증 받아놓고 들어가질 못했죠. 학력이라는 꼬리표와 전문적인 지식의 필요성은 제가 아르바이트생으로서 근무할 때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그저 열심히 노력하여 실력을 쌓아도 정작 프로젝트에 들어가는 제 신상명세서는 하급 인력으로였지요. 그리고 나서 어려운 집안형편으로 어쩔 수 없이 직업군인으로 군입대를 하게 되었고, 군생활을 하는 동안에도 제가 하고자 하는 분야에 대해서의 바램은 버리지 않았습니다. 시간 날 때 마다 그림을 그리고 책도 사보며 발전해 나가는 Tool을 익히기 위해 틈나는 대로 공부했지만 환경의 한계를 느끼며 더 이상의 발전을 못했습니다. 그리고 장기 군생활이냐 학업과 사회생활이냐의 기로에 서서 고민할 때 부모님의 권유로 학업과 좀 더 나은 미래를 꿈꾸는 것을 택하고 제대를 하게 되었습니다.막상 나와서 일자리를 알아보니 저의 실력가지고 갈 수 있는 회사는 없었습니다. 제가 공부해왔던 Tool들은 고등학생 정도만 되어도 누구나 다 하는 그런 Tool이였고 제가 아르바이트를 할 때 보다 훨씬 전문적이고 고급 기술들을 요구하고 있었습니다. 저는 절망에 빠졌고 부모님이 "요즘 사이버대학교에서 공부 많이 한다더라.", "거기 가면 4년제 학사학위를 준다더라."라는 말을 듣고 경호일을 하며 이리저리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특히나 관심 있게 보았던 만화애니메이션학과가 있는 세종사이버대학교를 08년에 입학하게 되었죠.학우 여러분도 마찬가지지만 뜻이 있어 남들보다 좀 많은 나이에 공부를 하게 되었고, 저는 정말 필요에 의해 공부하는 것과 남이 시켜서 하는 공부는 많이 다르다는 걸 많이 깨닫게 되었습니다. 인터넷 환경에서 수업을 듣기 때문에 자신과의 싸움과 학업 계획, 점수관리, 특히나 저는 과제를 하면서 항상 본인 나름대로의 과제나 이 과목을 수강하면서 느낀 점을 정리하였습니다. 과제 하나하나 할 때마다 시간에 쫓기기도 하였지만 최대한 ‘나의 실력을 업그레이드 한다’라는 마음가짐으로 임했고, 계속 관련된 일을 하면서 학업에서 성취한 것들을 제 것으로 만들며 일에 적용시켜 나가기 시작했습니다.저는 군제대후 콘텐츠 회사에 발을 들이면서 "제발 일을 시켜 주십시오. 배운다는 생각으로 하겠습니다. 제가 한 사람의 몫으로서 일 할 수 있을 때 급여를 받겠습니다."라고 말하여 메타그리드란 회사에서 첫 직장생활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제 첫 달 봉급은 40만원이었습니다. 정말 열심히 일하며 드로잉부터 Tool에 이르는 컴퓨터 작업까지 하루 3시간씩 자며 연습하고 공부했습니다. 그 노력에 대한 성과로 첫 학기에 좋은 성적과 더불어 직장에서 제대로 된 급여를 주기 시작했습니다. 드디어 한 사람의 인원으로서 학교와 직장에서 해볼 만하게 된 것이었죠.학교에 나와 여러 학우님들과 교류를 하였고 많은 정보를 얻고, 인맥 또한 넓히게 되었습니다. 대부분 사이버대학교이니까 수업만 듣고 학교에 나오지 않는 분들이 많습니다. 점수만 잘 받고 졸업장만 받으면 그만일 수도 있습니다.그러나 우리 세사대 만애과의 큰 장점이 바로 실습실이 있고 여기에 나오는 여러 실력 있는 분들과 또한 현업에 종사하시는 다양한 분들과 만나면서 정보교환과 교류를 하며, 학업에 대해서도 나눌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렇듯 나눔의 장이 마련되어 있는 학교와 학과는 많지 않습니다. 저는 이것들을 잘 활용하여 많은 좋은 사람들을 만났고, 현업에서도 매우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여러 학우님들 중에 만화 애니메이션과 웹툰, 게임 등에 큰 뜻을 품고 왔지만 제작사의 열악한 환경과 높은 문턱으로 좌절에 빠져, 특히 낮은 급여책정으로 이 길을 포기하는 분들을 많이 보아왔습니다.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또한 열심히 애정을 가지고 공부하고 현업에 종사하면 언젠가는 가슴에 품은 뜻이 넘쳐흘러 세상에 알려지게 되는데, 그 때를 생각해서 "좌절하지 말고 열심히 하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저는 말단 정직원도 아닌 겨우 아르바이트로 시작해서 현재는 게임회사의 이사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되기까지 고생도 많았고 험난했지만 학교에서 알게 된 교수님과 많은 학우님들의 도움으로 지금의 자리에 까지 올라오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제가 원하던 대학원에 진학도 하게 되었지요.마지막으로 제가 후배님들께 몇 가지 당부 드리고 싶은 말들이 있습니다. 우선 자기관리를 철저히 하고, 그리고 뚜렷한 목표를 설정하고 그것을 위하여 부단한 노력을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것들을 실천 하였을 때 학교생활과 더 나은 미래가 보이게 될 것입니다. 제가 학교에서 알게 된 학우님 중에 많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제 2의 인생을 즐겁게 보내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정말 멋있는 일들이지요. 절대 그들이 특별해서가 아닙니다. 위에 언급한 것들만 잘 품고 있으면, 후배님들 모두 그렇게 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만화애니메이션학과 졸업생 이정근

    more

공개특강

서울교통공사 이용훈 사장 공개 특강

서울교통공사 이용훈 사장 공개 특강지난 2017년 9월 13일(수) 세종사이버대학교는 세종대학교와 공동 특강을 개최, 디지털 전환과 비즈니스 기회라는 주제로 서울교통공사 이용훈 사장님의 특강이 세종대학교 학생회관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외국인이 사랑하는 서울의 지하철 “한국에 가면 서울 지하철을 꼭 타야 한다”- 지하철의 변화- 스마트 신인류 승객세종사이버대학교에서는 다양한 분야의 명사 특강을 통해 미래를 내다보는 눈을 키우고, 현재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지혜를 함께 연구하고 있습니다.

more

SEJONG TIMES

상단으로 이동